메뉴 건너뛰기
  • 동영상게시판
처음 > 고려인마을 나눔 > 동영상게시판

광주 고려인마을, 러시아의 영웅 ‘빅토르 최’ 꿈꾸는 작은 음악회 개최2

작성자 관리자 (sctm01)
광주 고려인마을, 러시아의 영웅 ‘빅토르 최’ 꿈꾸는 작은 음악회 개최2 파일

동영상보기: https://www.youtube.com/watch?v=vwElrDh03MU

 

광주 고려인마을, 러시아의 영웅 ‘빅토르 최’ 꿈꾸는 작은 음악회 개최
-초·중·고 청소년들 연주 통해 무지개 빛 꿈과 희망 선사
-마을지도자 유발레르씨 강사로 나서 기타교실 운영

광주 고려인마을은 어린이날을 기념해 마을 주민을 초청한 청소년의 재롱잔치 ‘빅토르 최 꿈꾸는 작은 음악회’를 고려인마을교회에서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고려인마을에 따르면, 이날 초청받은 주민은 기타교실에 참여하고 있는 고려인마을 청소년의 부모와 마을지도자 등 30여 명이었다.

고려인마을은 지난해 10월 광주이주 고려인동포 자녀들의 건강한 성장과 러시아의 영웅이자 자랑스런 고려인 록음악의 거장 ‘빅토르 최’ 를 꿈꾸는 청소년들이 많아질 수 있도록 기타교실을 시작했다.

이후 기타교실에 참여하는 초·중·고 학생이 30여명으로 늘어나고 기초부터 차근 차근 단계적으로 교육을 받자 나날이 그 실력이 늘어나 부모들의 관심과 반응이 매우 뜨거워졌다.


이런 분위기를 고려한 고려인마을이 지난 5일 작은 음악회를 개최하자 연주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마을지도자와 부모들에게 자신의 실력을 마음껏 발휘하며 낯선 조상의 땅에서 일궈가는 무지개 빛 꿈과 희망을 선사했다.

이날 연주에 참여한 고려인마을 청소년들은 “기타연주를 통해 새로운 희망과 미래를 꿈꿀 수 있게 됐다” 며 “ 더욱 더 열심히 연습해 러시아의 영웅 ‘빅토르 최’ 와 같은 훌륭한 록가수가 되고 싶다” 고 말했다.

한편, 고려인마을은 ‘문화는 국가의 경쟁력이며 문화가 강해야 국가도 강해진다’ 는 인식 하에 광주고려인마을의 문화융성을 추구해 왔다. 이는 국내 이주 고려인동포에 대한 인식개선과 안정된 조기정착에 도움을 주리라 믿었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고려인마을은 지난 2006년 ‘아리랑가무단’ 창단에 이어 2017년 ‘고려인마을어린이합창단’, 2018년 청소년오케스트라 ‘아라랑’, ‘마을극단’ 등을 꾸려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20년에는 고려인관련 유물 1만2천점을 소장하고 있는 ‘고려인문화관’을 개관했으며, 지난 3월에는 세계적인 고려인 미술거장 문 빅토르 화백이 상주하는 ‘문빅토르미술관’을 개관했다.

이어 지난해 10월 시작한 기타교실을 통해 고려인마을은 ‘청소년 록밴드’도 조직해 러시아의 영웅이자 고려인 록음악의 거장 ‘빅토르 최’ 가 못 다한 꿈을 이곳 광주에서 이뤄나갈 계획이다.

댓글

이전글/다음글

게시판 리스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이전글 광주 고려인마을, 러시아의 영웅 ‘빅토르 최’ 꿈꾸는 작은 음악회 개최1 관리자 2024/05/06 64
다음글 광주 고려인마을 산하 노인돌봄센터 노래부르기-2 관리자 2024/05/17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