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공지사항
처음 > 고려인마을 나눔 > 공지사항

광주 고려인마을, ‘고려인의 발자취와 삶의 기록’ 사진전 개최

작성자 관리자 (sctm01)
광주 고려인마을, ‘고려인의 발자취와 삶의 기록’ 사진전 개최 파일

광주 고려인마을, ‘고려인의 발자취와 삶의 기록’ 사진전 개최

 
-‘흩어졌던 이들의 삶’ 사진으로 만나는 고려인 이주 160년
-국내 첫 ‘고려인 이주 160주년’ 기념행사, 집단농장 시절 기록 최초 공개

광주 고려인마을은 고려인강제이주 160주년을 맞아 기획한 ‘고려인의 발자취와 삶의 기록’ 사진전을 28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개막했다고 29일 밝혔다.

고려인마을에 따르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정보원 특설전시장(대나무정원)에서 개막된 이번 사진전은 6월 16일까지 진행되며 고려인마을 산하 고려인문화관과 카자흐스탄국립대학교 아시아연구소가 주관한다.

따라서 전시되는 사진은 ▲고려인 이주사 ▲생활사 ▲집단농장 현장 ▲모국어 문화기관 등 4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또 대한민국 최초·유일의 고려인역사유물전시관인 고려인문화관과 카자흐스탄국립대 아시아연구소가 소장한 100여 장의 사진 기록물을 전시한다.

특히, ‘집단농장 현장’ 사진은 국내 최초로 공개하는 것으로, 강제이주 후 집단농장 시절 고려인의 생생한 삶의 기록을 만나볼 수 있다.


또 토굴집 앞 어깨동무하고 천진난만하게 웃음 짓는 아이들. 트랙터로 밭을 가는 농업기사. 감자를 수확하는 여성 조합원들, 한국 전통과 중앙아시아 문화가 어우러진 고려인 생활사·고려인 문화의 정수인 고려극장·고려일보 전성기 기록 등도 다채롭게 담겨 있다.

격변하는 정치·사회적 상황 속에서 고려인들이 겪은 가족사, "너희들은 우리의 제자다. 우리는 제자들을 버려둘 수 없다. 우리는 너희와 함께 가겠다." 고 말하며 1937년 강제이주열차에 탄 고려사범대학 유대인학장 보이찌크 교수의 ‘눈물겨운 휴먼 드라마’ 등 다양한 숨은 역사와 이야기도 이번 전시를 통해 공개된다.

이날 개막행사에는 신조야 고려인마을 대표와 고려인 미술거장 문빅토르 화백, 김병학 고려인문화관장, 김블라디미르 시인, 김게르만 카자흐스탄 국립대 아시아연구소장, 신유리 카자흐스탄 고려인협회장, 고려인마을 전담여행사 ㈜동행투어 최창인 대표, 정진산 고려인마을해설사 회장, 고려인마을지도자 등이 참석했다.

뿐만 아니라, 박병규 광산구청장과 이강현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장, 김태완 광산구의회 의장, 고려인이주 160주년 기념사업추진회 관계자, 김순흥 광주대 명예교수, 홍인화 전 5.18민주화운동기록관장 등 주요 인사 60여명이 참석해 이번 행사를 축하했다.

신조야 대표는 “고려인 선조들의 피어린 삶과 잊혀진 독립전쟁의 역사를 회복하기 위한 사진전이 개최돼 정말 기쁘다” 며 “이 행사를 위해 수고해 주신 광산구와 카자흐스탄 고려인협회 등에 감사하다” 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진전은 광산구와 고려인·한인160주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 카자흐스탄 고려인협회가 주최하고, 고려인마을 산하 고려인문화관과 카자흐스탄국립대학교 아시아연구소가 주관했으며,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협력했다.

댓글

이전글/다음글

게시판 리스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이전글 광주 고려인마을, 5월 가정의 달  남도문화탐방 참가자모집 관리자 2024/05/03 101
다음글 06월 후원자 및 물품 현황(후원금 총액 8,866,000원-지출종액 31,493,660원=잔액 –22,627,660원) 관리자 2024/06/05 71